본문으로 바로가기

보도자료

뉴스룸

거여새마을, 공공재개발 최초 사업시행협약 체결

  • 등록일2024-02-07

보 도 자 료

한국토지주택공사

배포일시

2024. 2. 5. ()

보도일시

즉시 보도 가능합니다.

담당부서

서울지역본부

담당자

팀장 오재현(02-6006-0871)

차장 신지윤(02-6006-0847)

 

거여새마을, 공공재개발 최초 사업시행협약 체결

- 반기 내 주민이 원하는 시공자 선정, 용도지역 상향으로 1,654호 공급

- 장위9, 중화5, 천호A1-1, 신월7-2 등 공공재개발사업 가시화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달 26, 공공재개발사업 최초로 주민대표회의와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거여새마을은 강남3구에서 유일하게 공공재개발을 추진하고 있는 곳이다.

 

공공재개발사업은 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주민대표회의를 운영하고 있으며 상호간 책임과 의무를 규정하는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해 주민과 함께 사업을 본격 추진하게 된다.

 

이번 협약체결에 따라 LH는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신속히 시공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상반기에 시공자 선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거여새마을 개발계획

 

거여새마을은 강남 3구 내 위치한 공공재개발사업 구역으로, 공공재개발사업 중 가장 빠르게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특히, 인근 지하철 5호선 거여역과 신설 예정인 위례트램선 101(가칭)을 이용할 수 있어 뛰어난 입지를 자랑한다.

 

거여새마을 구역은 기존 1종 일반주거지역이 구역의 67%를 차지해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었으나 용도지역 상향으로 용적률이 282%까지 확보돼 오는 ’27년에 최고 35층의 공동주택 1,654세대가 공급될 예정이다.

 

인근 거여·마천 재정비촉진지구와 위례신도시를 연결하는 지역적 연계 거점으로써 노후되고 열악한 주거지 일대에 양질의 주택공급 뿐만 아니라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는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최근 원자재·인건비 인상 등으로 인해 얼어붙은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거여새마을 구역은 뛰어난 입지여건과 용적률 상향 및 기금지원 등 공공재개발 사업 장점으로 다수 시공사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장위9 등 도심 내 주택공급 가속화

 

한편, 장위9도 최근 LH를 사업시행자로 지정하고 주민대표회의 구성 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시공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중화5 정비구역 지정, 천호A1-1 및 신월7-2 도시계획 수권소위원회 심의 통과 등 공공재개발사업 1차 후보지 12곳 중 7곳이 정비구역 지정을 완료해 공공재개발사업이 본격적으로 가시화 되고 있다.

 

박현근 LH 서울지역본부장은 후보지 선정 후 3년도 지나지 않아 가시적 성과가 속속 드러나고 있다남은 절차들도 신속하고 투명하게 추진해 도심공급 촉진 및 공공물량 확대 등 정부의 1.10 대책 달성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 pdf 첨부파일 240205-거여새마을, 공공재개발 최초 사업시행협약 체결.pdf (449.98KB / 다운로드:207) 바로보기 다운로드
  • hwp 첨부파일 240205-거여새마을, 공공재개발 최초 사업시행협약 체결.hwp (1.76MB / 다운로드:140) 바로보기 다운로드

처리중입니다.
처리중입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등록 0/100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홍보실 언론팀
    • 성명
      김지후
    • 연락처